“나도 여잔데 방송하기 싫어졌다…” 이국주 여행 방송 중 베트남에서 펑펑 오열한 이유

Photo of author



나트랑으로 떠난 ‘난생처음 우리끼리’
해녀 4인방과의 즐거운 여행
“나도 기대고싶어…” 속마음 털어놓은 이국주
이국주 눈물

개그우먼 이국주가 타국으로 떠난 여행지에서 속내를 털어놓으며 눈물을 흘렸다.MBN 여행 예능프로그램 ‘난생처음 우리끼리’ 19일 방송분에서는 베트남 나트랑으로 여행을 떠난 ‘노홍철, KCM, 이국주와 제주 해녀 4인방이 함께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여행을 떠나기 전 출연자들인 노홍철, KCM, 이국주는 사전 미팅을 위해 한 식당에 모였다. 세 사람은 처음만나는 사람과의 여행에 설레어 하는 마음을 내비치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잠시 후 첫 번째 사연의 주인공인 제주해녀 4인방이 식당에 등장해 이들과 마주했다. 제주해녀 4인방은 “제주 바다 말고 다른 바다에도 들어가고 싶다”고 전했다.

이국주
사진=이국주 인스타그램

노홍철은 ‘엄마’ 뻘인 제주해녀 4인방을 향해 ‘누님~’이라는 호칭으로 부르며 살갑게 다가갔다. 그러면서 “무조건 재미있고 신나게 가봅시다”라고 말했다.

낯선 사람들과 낯선 곳에서 함께하는 첫 여행을 위해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모인 가운데 베트남에서의 첫날이 시작되었다.

이들은 베트남 나트랑에 도착한 뒤 ‘힐링팀’과 ‘먹방팀’ 두 팀으로 나누어 여행을 하기로 했다. 먼저 노홍철, KCM, 해녀3인방은 ‘힐링틈’으로 온천으로 향했고, 이국주와 애기 해녀인 ‘유경씨’는 ‘먹방팀’으로 새벽시장을 찾기로 했다.

‘힐링팀’은 나트랑에서 유명한 머드탕을 찾았고, 노홍철은 지난 베트남에서 겪었던 오토바이 사고에 대해 언급하였다.
노홍철은 “이곳은 오토바이들이 신호를 보고 움직이지 않는다. 막무가내로 지나간다”며 당시 피가 철철 흐르던 상황에 대해 설명하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국주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하지만, 이후 초콜릿 마사지를 받게된 노홍철은 방금전과는 180도 다른 모습을 보이며 “유토피아야 이게 제일 좋아 먹고싶어”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먹방팀’인 이국주와 유경씨는 베트남 시장을 방문해 어묵 시식과 샐러리 착즙 주스를 마셨고, 베트남식 쌀국수 ‘퍼보’에 고수를 잔뜩 넣고 본격적인 먹방을 시작했다.

또한, 좋은 먹거리들을 한 가득 구매하고 숙소로 돌아와 시장에서 구매한 재료들로 요리를 만들었고, 이를 모두에게 대접하기도 했다.

덕분에 ‘힐링팀’과 ‘먹방팀’ 모두 푸짐하고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었다. 이후 호핑 투어에 나선 이들은 차 안에서 ‘아리랑’을 부르며 흥을 끌어올렸고 배를 타자 흥이 최고조가 되었다.

이국주
사진=이국주 인스타그램

이에 이국주는 화려한 댄스를 선보여 다른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고, 노홍철과 KCM역시 기차춤으로 함께 가세하며 여행을 한 껏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후 해녀4인방이 물에 입수하기 시작하자 사람들은 놀라기 시작했고, 이에 이국주는 “진짜 멋있다. 저 사람들 놀랐어”라며 자랑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노홍철과 KCM도 해녀 4인방을 따라서 물속으로 입수하였고, 물속에서 칵테일을 마시며 여행을 한껏 즐겼다. 해녀4인방의 애기해녀 유경씨 또한,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이며 눈물을 흘렸다.

호핑 투어를 마친 이들은 숙소로 돌아와 오리고기 바비큐 파티를 즐겼다. 여기서 노홍철은 KCM의 과거 연애사에 대해 언급하기 시작했다.

이국주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노홍철은 “20대 때 창모랑 여행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했는데 그때 창모가 ‘형~ 저 누구 만났어요’ 라고 말했다”고 하며 깜짝 폭로를 이어가 KCM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노홍철은 “40대가 된 창모를 보니까 너무 멋있다”고 말하며 갑작스런 칭찬을 건네기도 했다.

조금씩 대화가 깊어지고 있을 무렵 노홍철은 애기해녀 유경씨에게 “낮에 흘렸던 눈물의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이에 유경씨는 “너무 행복하고 좋았다.

그런데 한편으로 내가 잘하고 있는 것인지 걱정이 많다. 하지만, 여행을 와서보니 ‘나는 잘 살고있구나’라는 것을 알게되었다. 그래서 나 자신을 위한 고마움과 위로의 눈물이 났던 것 같다”고 고백했다.

유경씨의 이야기를 듣던 이국주는 그 말에 공감하며 자신의 고민에 대해서도 털어놓기 시작했다. 이국주는 “연애할 때 기대지 못할 때 가장 화가 많이 났었다. 나도 여자로서 기대고 싶을때가 있었는데, 어느 순간부터 남친이 나한테 ‘너 참 멋있어’라고 했고, 그게 버겁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국주
사진=KCM 인스타그램

이어 “그렇게 쌓인 것들이 터지니게 되니 방송이 하기 싫어졌다. 내가 행복하지 않은 것 같았다.”고 밝히며 눈물은 보였다.

이를 듣던 KCM은 “우리가 함께한 시간은 짧지만 이렇게 속깊은 대화를 하며 친해진게 너무 좋다”고 말하며 모두에게 감사를 전했다.

한편, 노홍철, KCM, 이국주가 출연하며 낯선 곳에서 낯선 사람들과 함께하는 진짜 여행기를 담은 MBN ‘난생처음 우리끼리’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낯선사람들과 함께하는 진짜 여행기 MBN ‘난생처음 우리끼리’

MBN ‘난생처음 우리끼리’는 코로나19로 인해 그동안 할 수 없었던 여행이라는 컨셉으로 낯선 사람들과 낯선 곳에서 즐기는 재미있는 여정을 담은 여행 예능프로그램이다.

난생처음 우리끼리는 노홍철, KCM, 이국주 세사람이 출연하며 SNS를 통해 사연을 접수받아 사연을 보낸 당사자와 세명의 출연진이 함께 낯선 곳을 향해 여행을 떠나는 컨셉의 방송이다.

이국주
사진=이국주 인스타그램

수 많은 여행 예능프로그램들 사이에서 새로운 방식을 추구하는 ‘난생처음 우리끼리’는 낯선 사람과 낯선 곳을 여행하는 이색적이고 신선함을 내세울 것으로 보인다.

또한, 그냥 낯선사람이 아니라 특별한 사연을 가진 사람들과 함께 여행을 한다는 컨셉이기 때문에 각자가 가진 스토리도 방송을 보는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한편, 노홍철, KCM, 이국주와 낯선 이들이 함께 여행하는 MBN ‘난생처음 우리끼리’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What’s your Reaction?
0
0
0
0
0
김성민 기자
financemin@finance-news.co.kr

의견을 남겨주세요.